신랑이랑 아리아나호텔 보카치오에 다녀왔어요~~~

맛있는 부페보고 정신 못 차림 ㅋㅋ

무엇보다 좋은 건 맥주가 무제한이라능거~~~ㅋㅋ

 

나는 생맥~ 신랑이는 흑맥~

 

냠냠~~~ 계속 미친듯이 먹방찍어댔어요

신랑이는 배부르다고 손터는데 혼자서 미친듯이 처묵처묵~~

ㅋㅋㅋ

 

또 와야징^^

 

Posted by 콩이랑 봉이랑
이전페이지 1 다음페이지
사이드바 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