남구 대명동] 군위거매메기매운탕

 

 

 

 

주말저녁 지인이랑 거하게 술한잔하고

일요일 느긋하게 푹 자고 일어나서

해장도 할겸 밥먹으러 나갔어요~

전날 술을 꽤나 마셔서 뭔가 얼큰한 국물이

확~! 땡겼는데요....

뭐가 없을까... 맛집찾아 어디갈려고해도

다들 속쓰림에 가슴을 부여잡고 있어서

근처에 뭐가 없을까 찾다가~

메기매운탕 가게가 보이더라고요!!! ㅋㅋ

다들 저기다!!!! 하면서 직행을 했어요~ 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멀리서 저 입간판?! 풍선을 보고 바로 달려갔어요!! 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배고프고 속쓰리지만 입구간판은 한컷!!!

 

 

 

 

 

 

입구에 수족관이 있었는데 그속에는

메기들이 빽빽하게 있더라고요~

너희들 왜 다 날쳐다보는거니... 맘 약해지게 ㅠㅠ

 

 

 

 

 

 

메뉴판입니다~~~

저희는 4인이라 大자로 시켰어요!!

 

 

 

 

 

 

밑반찬들이 깔렸고요~

저희가 들어갔을때 주변에 일하시는분들이

단체로 식사하러 오셔서 저희음식은 늦게 나왔어요 ㅠㅠ

밑반찬도 한참뒤에 나왔다는,,,

 

 

 

 

 

 

드뎌 저희도 메기매운탕냄비가 테이블에 안착!!! ㅋㅋ

배고파배고파~~~

 

 

 

 

 

 

뚜껑열지말라고 했지만

사진한장찍기위해 열어서 찍고

언릉닫았어요~ ㅋㅋㅋ

마늘이 엄청들어있더라고요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제 끓으니깐 뚜껑열고~ 국자로 휘적휘적!!

 

 

 

 

 

 

이제 먹기만하면 되는 시간!!!

 

 

 

 

일단 메기는 많이 들어있더라고요~

근데.... 국물색깔은 엄청 얼큰할줄 알았는데...

뭔가 밋밋했어요 ㅠㅠ

마늘맛이 너무 많이 나서 좀 그렇더라고요 ㅠㅠ

 

 

밑반찬들도 뭔가 빠진듯한 맛이...

 

 

 

메기매운탕이랑 밑반찬들이 자연주의맛이였어요!!!

자연본연의 맛에 충실했다는....

 

 

결국 대충먹고 나와서 곱창전골집에서

또다시 해장을 했다는 씁씁한 이야기였습니다...^^;;

 

 

 

Posted by 콩이랑 봉이랑
이전페이지 1 다음페이지
사이드바 열기